서브비쥬얼_우리의 마지막 숙제 환경! 전라북도 보건환경연구원이 함께 해결해갑니다.
보도자료
글 내용보기
44 2399회
관리자 2013-06-18 13:26:00
전라북도 9개 해수욕장 수질 모두 적합

“ 청정 해수욕장 ”에서 시원한 여름을 !

  도 보건환경硏, 도내 9개 해수욕장 수질 모두 적합

 


❍ 전라북도보건환경연구원(원장 김진태)은 도내 해수욕장을 이용하는 관광객들이 안전하고 깨끗한 환경에서 해수욕을 즐길 수 있도록 개장을 앞두고 있는 9개 해수욕장(격포, 변산, 상록, 고사포, 모항, 위도, 동호, 구시포, 선유도)에 대해 수질검사를 실시한 결과 모두 “적합”판정을 받았다고 14일 밝혔다.


❍ 해수욕장 수질 검사는 해양수산부의 해수욕장수질기준운용지침에 따라 부유물질, 화학적산소요구량, 암모니아성질소, 총인, 대장균군수 등 5개 항목을 해수욕장 개장 전인 5~6월 2회, 개장 중에 2회 실시해 적합, 관리요망, 부적합의 3등급으로 평가하게 돼있다.


❍ 관리요망으로 확인된 해수욕장은 관할 시군이 오염원인 조사 등 수질개선을 위한 조치를 취해야 하며, 부적합 판정을 받은 해수욕장은 이용객의 건강상 위해를 예방하기 위한 조치를 취하도록 노력해야 한다.


❍ 지난해에 전국 220개 해수욕장 대상 개장 전 수질을 기준으로 국토해양부가 선정한 수질 우수 해수욕장에 모항과 선유도 해수욕장이 선정된 바 있다.


❍ 연구원 관계자는 "해수의 수질 및 위생은 해수욕장을 찾은 관광객들에게 건강상 중요한 문제가 됨에 따라 이용객들이 안심하고 해수욕을 즐길 수 있도록 사전예방에 주력 할 것이며, 개장기간 중에도 지속적으로 수질검사를 실시하여 쾌적한 휴양지 관리에 최선을 다 할 계획”이라고 밝혔다.   끝.
 

  • 목록
  • 실명인증 후 글쓰기